[축구]아스널전 '다이빙 혐의' 손흥민, FA 징계위원회 불기소 전망

랄라
2018-12-04 09:18

손흥민(26, 토트넘 훗스퍼)이 두 경기 출장정지 위기에서 벗어났다. 손흥민이 아스널전에서 페널티킥을 얻을 당시 `다이빙` 논란이 있었으나 징계를 피해갈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2일 오후 11시 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3라운드 `북런던 더비`에서 아스널에 2-4로 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전반 33분, 페널티킥을 유도해내며 케인의 역전골을 이끌었다. 하지만 손흥민이 박스 안으로 드리블 돌파를 한 후 홀딩의 태클에 걸려 넘어지는 장면에서 페널티킥인지 액션인지에 대한 논란이 일었다.

경기 후 영국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 나선 손흥민은 "접촉이 있었다"면서 논란에 억울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해당 장면에 대해 영국 매체들이 지속적으로 언급하며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영국 `더 선`이 종지부를 찍었다. `더 선`은 4일, "손흥민이 2경기 출장 정지를 피했다"고 전했다. `더 선`은 "해당 사건에 대해 잉글랜드 축구협회(FA)는 조사하지 않을 방침이다"면서 "손흥민에 대해 어떠한 처벌도 없을 예정이다"고 보도했다.

ㅊㅊ: https://sports.v.daum.net/v/20181204080614160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