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편의점가맹점협회 "최저임금 인하돼야…모두가 살아야"

2020.07.02 11:24:50

[IE 산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마이너스 성장을 우여한 전국편의점가맹점협회가 2일 내년 최저 임금 인하를 요구했다. 

 

이날 협회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 국면에 이르기 전까지는 마이너스 성장이 예상된다"며 "편의점 업계는 임금 인상 여력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모두가 같이 살기 위해 최저 임금 인하를 주장한다"고 덧붙였다.

 

협회는 노동계가 저임금 근로자를 위해 최저 임금 인상을 수년간 밀어붙였으나 그 피해는 오히려 최저 임금 근로자가 입었으며 수혜는 안정된 직군의 근로자가 받았다고 주장했다. 

 

협회는 "코로나19 사태를 차치하고서라도 최저 임금 인상은 15시간 미만 초단시간 근로자 증가라는 부작용을 낳았고 노동계가 목표한 취약 계층 고용 안정에 오히려 역효과를 낳았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협회는 "정부의 추경 예산을 통한 영세 자영업자 대책은 일시적 안정일 뿐이고 최저 임금 인상은 언제 쏟아질지 모르는 대량 폐업, 대규모 해고 사태를 가속화할 것"이라며 "최저임금 제도의 주목적인 저임금 근로자 보호가 아닌, 저임금 근로자의 양산이 바로 코앞에 있다. 올해조차 부결된 업종별 최저 임금 차등을 재고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한편, 노동계는 이달 1일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제4차 전원회의에서 내년 최저 임금을 올해 8590원보다 16.4% 인상한 1만 원을 요구했다. 반면 경영계는 2.1% 낮춘 8410원을 제시했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0.08.08 (토)

  • 동두천 22.7℃흐림
  • 강릉 21.8℃흐림
  • 서울 23.8℃
  • 대전 24.2℃흐림
  • 대구 23.8℃흐림
  • 울산 23.2℃흐림
  • 광주 25.9℃
  • 부산 25.7℃구름많음
  • 고창 26.0℃흐림
  • 제주 30.4℃구름많음
  • 강화 23.3℃흐림
  • 보은 22.7℃흐림
  • 금산 23.2℃흐림
  • 강진군 26.7℃흐림
  • 경주시 21.7℃흐림
  • 거제 26.2℃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