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터뉴스] 한 번 숨 고른 기준금리…금투업계 전문가 "내년 말 1.50%까지 상향" 예측

2021.10.13 15:42:31

 

[IE 금융] 한국은행(한은)이 이달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기존 0.75%로 동결하며 숨 고르기에 나선 가운데 금융투자업계에서는 내년 말까지 기준금리가 1.50%까지 올라갈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금통위는 전날인 12일 오전 서울 중구 본관에서 전체회의를 개최해 기준금리를 현 수준인 0.75%로 동결했다. 

 

이번 금리 인하 결정은 시장의 예측과 동일하다. 한국금융투자협회(금투협)가 이달 금융투자업계 전문가 1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를 보면 응답자 100명 가운데 87명이 기준금리 동결을 점쳤다. 

 

이번 금통위 결과에 대해 여러 금융투자업계 전문가들은 한 번의 숨 고르기 뒤에 내년 말까지 기준금리가 1.50%까지 상향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메리츠증권 윤여삼 연구원은 "한은 총재 발언을 종합하면 통화정책 정상화 의지는 더욱 강화된 것으로 해석된다"며 "이를 입증하는 단어로 8월 금리인상 당시 '점진적' 정상화라는 표현을 '적절히'로 바꾸면서 통화정책 대응에 도식화는 없다고 강조했다"고 말했다.

 

이어 "금통위 결과를 확인한 이후 전망을 올해 11월과 내년 1분기, 3분기 1차례씩 총 75bp, 내년 말 기준금리 전망을 1.50%로 상향한다"고 덧붙였다.

 

한화투자증권 김성수 연구원은 "총재의 '다음 회의에서 추가 인상 검토' 발언으로 11월 인상은 확실시된 상황"이라며 "'임기 만료 전 경기, 물가 흐름 감안해서 인상 고려' '추정 중립 금리보다 현재 금리는 낮은 수준' 발언 등 감안 시 2022년 기준금리 인상도 한 번에 그치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예측했다. 그러면서 내년 연말 기준금리가 1.50%라고 바라봤다. 

 

하나금융투자 이미선 연구위원은 "총재는 내년 경제를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내년에도 금리인상이 이어질 가능성을 암시했다"며 "한은 기준금리는 11월 1.00%, 내년 1Q 1.25%로 인상되고 내년 3Q 1.50%로 추가 인상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언급했다.


/이슈에디코 김수경 기자/



김수경 기자 sksk@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2.01.20 (목)

  • 동두천 -6.5℃맑음
  • 강릉 -2.8℃구름조금
  • 서울 -3.7℃맑음
  • 대전 -3.1℃맑음
  • 대구 -1.8℃맑음
  • 울산 0.3℃맑음
  • 광주 -0.8℃맑음
  • 부산 1.3℃맑음
  • 고창 -4.2℃맑음
  • 제주 1.8℃구름조금
  • 강화 -7.7℃맑음
  • 보은 -5.6℃맑음
  • 금산 -5.3℃맑음
  • 강진군 -2.0℃맑음
  • 경주시 -2.5℃맑음
  • 거제 -0.2℃맑음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1길 18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