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깜지] 4월20일(음 3월12일)

2024.04.20 12:07:51

 

과거와 현재의 오늘 벌어졌던 '깜'빡할 뻔한 일들과 엮인 다양한 '지'식들을 간단하게 소개합니다.

 

1. 대한항공 902편 격추사건

 

1978년 오늘, 프랑스 파리 오를리 공항에서 이륙해 미국 알래스카주 앵커리지 국제공항을 거쳐 김포공항 귀항 예정이던 대한항공 902편이 내부 항법장비 이상으로 소련 영공을 침범하자 소련 수호이 전투기가 격추. 이 사고로 전체 탑승인원 109명 중 2명이 사망했고 여객기는 무르만스크 인근 비상 착륙. 당시 여객기에 관성항법장치가 없어 경로 계산 착오로 소련 영공 진입. 소련 공군은 이 여객기를 미국 공군 정찰기인 RC-135로 오인.

 

2. 박흥숙 살인사건

 

1977년 오늘, 박정희 정부 때 도시개발정책 시행 중 빈민에 대한 폭력적 철거로 당시 23세 청년 박흥숙이 철거인원 4명을 살해해 1980년 12월24일 사형 집행. 영특하고 착했지만 가난 탓에 중학교도 진학하지 못한 그는 열쇠수리공으로 일하며 광주 무등산 중턱 20여 가구 빈민촌에 움막집을 짓고 흩어졌던 가족을 모아 거주. 사법시험을 준비하며 이웃을 돕고 살던 중 판자촌을 철거하려던 광주 동구청 소속 건설반에게 무시를 당하는 등 시비가 붙어 사건 발생.

 

3. 콜럼바인 고등학교 총기 난사 사건

 

1999년 4월20일, 미국 콜로라도주 콜럼바인 고등학교에서 재학생인 에릭 해리스와 딜런 클리볼드가 총기 난사. 범인들은 학생 12명, 교사 1명의 목숨을 빼앗고 23명에게 큰 부상을 입힌 후 경찰 체포 직전 소지 총기로 자살. 이 사건은 미국 사회의 총기 소지법에 대한 논란을 키운 것은 물론 미국 사회 내 학생들 간 집단 괴롭힘, 폭력적인 영화·음악·게임에 대한 집중 조명 계기.

 

4. 딥워터 호라이즌 기름 유출 사고

 

2010년 오늘, 미국 루이지애나주 멕시코만 소재 세계 2위 석유회사 BP의 시추선인 딥워터 호라이즌 석유시추시설이 폭발해 5개월간 7억7000만 리터가량의 원유 유출. 가스가 유정에 유입돼 폭발이 일어난 가운데 5500m 떨어진 해상 시추선에 불이 붙었으나 원유분출 방지 장치가 작동하지 않았고 결국 시추시설이 폭발하며 노동자 11명 사망, 18명 부상. 비공식적으로는 해저 1500m 심해 시추공에서 하루에 556만~953만 리터의 속도로 원유 유출 추산.

 

5. 장애인의 날

 

정부는 1972년부터 민간단체에서 개최하던 재활의 날을 1981년 장애인의 날로 제정한 후 기념행사 개최. 만물이 소생하는 4월에 장애인 재활의지를 키우고 다수 기념일과 중복을 피하고자 20일로 지정. 1981년 국제연합(UN)은 장애인의 완전한 참여와 평등을 주제 삼아 '세계 장애인의 해' 선포. 이날 각 지방자치단체 시설공단 및 기관은 장애인 콜택시·버스 등을 무료 운행하고 다양한 행사도 개최.

 

/이슈에디코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jy1212@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4.05.29 (수)

  • 동두천 26.6℃구름많음
  • 강릉 28.7℃구름조금
  • 서울 26.6℃구름많음
  • 대전 27.2℃구름조금
  • 대구 28.6℃구름조금
  • 울산 23.9℃구름조금
  • 광주 29.1℃맑음
  • 부산 21.3℃구름많음
  • 고창 ℃맑음
  • 제주 22.5℃구름조금
  • 강화 22.5℃구름조금
  • 보은 25.9℃구름많음
  • 금산 26.0℃맑음
  • 강진군 26.2℃구름조금
  • 경주시 29.7℃구름많음
  • 거제 26.0℃맑음
기상청 제공

상호(제호) : 이슈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1길 18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등록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