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0년대 금주령을 피하던 방법 중 하나

  • 2020-11-25 13:59:23
  • 왕매너



1919년 미국에서 통과돼 1920년부터 발효된 금주령에 맞선 일부 주류자들은 '와인벽돌'(Grape Brick)이라는 편법을 썼다고 합니다. 포도주스를 고체형태로 만든 건데 포장지에는 적힌 경고문 내용은 '물에 벽돌을 담그고 20일간 놔두지 마시오. 물이 와인으로 변할 수 있습니다'

  • 닥터소맥이
    2020-11-25 21:02

    정말 신박하다

  • 카와이데쓰
    2020-11-25 20:57

    어느 시대든 편법천재들은 항상 존재하는구나

  • 발광하는심술
    2020-11-25 20:14

    잼나네요 당시엔 심각했겠지만요

2021.01.23 (토)

  • 동두천 6.6℃구름많음
  • 강릉 3.1℃흐림
  • 서울 9.4℃흐림
  • 대전 10.3℃흐림
  • 대구 8.8℃흐림
  • 울산 10.4℃
  • 광주 9.6℃
  • 부산 10.5℃흐림
  • 고창 9.1℃흐림
  • 제주 12.5℃
  • 강화 7.4℃구름많음
  • 보은 8.7℃흐림
  • 금산 9.8℃흐림
  • 강진군 10.1℃흐림
  • 경주시 8.7℃흐림
  • 거제 11.4℃흐림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