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죽은 친구 전화번호로 전화가 걸려왔다

  • 작성자 : 리나_
  • 작성일 : 2024-04-29 17:01:45


내 친구는 몇 년 전에 죽었다.



오늘 그 친구 번호로 전화가 와서 깜짝 놀랐다.



알고 보니 전화를 건 건 그의 어린 아들이었다.



아이는 나한테 자전거를 요청했다.



나는 그 아이에게 날 아는지 물었다.



아이는 아니라고 했다.



그러면서 아버지가 어떤 남자와 같이 찍은 사진을 찾았는데



그 사진 뒤에 내 번호와 다음과 같은 문구가 적혀있는 걸 봤다고 했다.



"혹시 네가 뭔가 필요한데 내가 옆에 없으면 이 사람한테 물어봐."



"그 사람이 그저 다른 곳에 있는 나라고 생각하렴."



아...

네티즌 의견 1

  • 피자맛피자
    • 2024-04-30 11:24

    킹스맨이 이렇게 탄생하나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3482 허리피라우 [1] 고부해 2024/06/05
13481 우리 엄마가 친엄마가 아니었음 [1] 고부해 2024/06/05
13480 닭도리탕은 한국어 고부해 2024/06/05
13479 블라인드) 회사 다니는데 현타와..... [1] 고부해 2024/06/05
13478 어쩐지 평소보다 어렵더라니 [3] 붕어몬 2024/06/04
13477 의외로 한장인 사진 [3] 붕어몬 2024/06/04
13476 "나 같은 며느리 또 없다" [1] 붕어몬 2024/06/04
13475 어떤 강아지의 명언 [1] 붕어몬 2024/06/04
13474 역대 줄리엣 배우 [2] 붕어몬 2024/06/04
13473 12사단 중대장 대학 시절 때 악명 높았다고 함 [3] 붕어몬 2024/06/04
13472 대기업이 영세업자 못 이기는 분야 붕어몬 2024/06/04
13471 할머니한테 소풍 가자 했는데 [3] 리나_ 2024/06/03
13470 포동포동한 고양이 발 만지는 집사 리나_ 2024/06/03
13469 여름엔 텀블러에 커피 대신 화채 꿀팁 [1] 리나_ 2024/06/03
13468 국내도입 시급한 제도 [2] 리나_ 2024/06/03
13467 이거 알면 찐 아재 [2] 리나_ 2024/06/03
13466 18,000년 전 강아지 화석을 발견했는데 DNA가 다름 리나_ 2024/06/03
13465 물빨래당한 고양이 리나_ 2024/06/03
13464 아 지하철에서 모르는 사람이랑 [1] 리나_ 2024/06/03
13463 돌잔치 좀 불편하네요 [3] ellisia 2024/06/02